메카와 하람 성원의 축복

메카와 하람 성원의 축복

  1. 하람 성원은 아라비아 반도 서쪽에 위치한 메카(사우디아라비아 소재)라는 도시에 있습니다. 하람 성원이 가진 많은 축복 중 대표적인 예는 다음과 같습니다 :

카으바의 문. 꾸란의 여러 구절이 적혀 있습니다. .

이 성원 안에는 고귀한 카으바가 있습니다 :

카으바는 정육면체 건물로 메카에 있는 하람 성원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카으바는 하나님의 명령에 의해 예배와 기타 경배 행위시 우리가 향해야 할 방향(끼블라)이 됩니다.

하나님의 명령을 받은 아브라함(이브라힘)과 이스마엘(이스마일)이 카으바를 건축한 바 있으며 그 후 여러 번의 재건축 과정을 거쳤습니다.

위대하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 “아브라함(이브라힘)과 이스마엘(이스마일)이 카으바의 주춧돌을 세우니 ‘오, 저희들의 주님이시여! 저희들을 받아주십시오. 실로 당신께서는 모든 것을 들으시고 모든 것을 아시는 분이십니다.’ ” (꾸란 제 2장 127절) 메카의 부족들이 카으바의 흑석(알-하자르 알-아스와드)을 놓을 때 선지자 무함마드(그에게 하나님의 평화가 깃들기를)께서도 그들과 함께 한 바 있습니다.

  1. 이 성원은 지구 최초의 성원입니다 :

아부 다르(하나님께서 그를 기쁘게 여기시길)가 하나님의 사도(하나님께서 그에게 자비와 평화를 베푸시길)께 여쭈었습니다 : “오, 하나님의 사도시여! 지구상에 세워진 최초의 성원은 무엇입니까?” 그가 대답하길 : “하람 성원이라.” “그 다음은 무엇입니까?” “아끄싸 성원이라.” “둘 사이의 간격은 얼마나 됩니까?” “사십년이라. 그리고 예배 시간이 되면 그대가 어디에 있든 예배를 드리라. 그것이 그 때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것이기 때문이라.” (‘알-부카리’(no.3186)와 ‘무슬림’(no.520)이 수집한 하디쓰)

  1. 이 성원에서 드리는 예배의 보상은 증가됩니다 :

하나님의 사도(하나님께서 그에게 자비와 평화를 베푸시길)께서 다음과 같이 말씀하신 바 있습니다 : “나의 이 성원-즉 선지자 성원-에서의 예배는 다른 성원에서 드리는 천 번의 예배보다 더 좋으니라. 그러나 하람 성원은 예외라. 하람 성원에서의 예배는 다른 성원에서 드리는 십만 번의 예배보다 더 좋으니라.” (‘이븐 마자’(no.1406)와 ‘아흐마드’(no.14693)가 수집한 하디쓰)

  1. 하나님과 그분의 사도께서는 이 성원을 성역으로 두셨습니다 :

지고하신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 “(말하라, 오, 무함마드여!) ‘나는 이 도시(메카)의 주님을 경배하라 명령받았을 뿐이며 그분께서는 그곳(메카)을 성역으로 두셨노라. 그리고 모든 것은 그분의 소유이며 나는 무슬림이 될 것을 명령받았도다.’ ”(꾸란 제 27장 91절)

즉 하나님께서는 메카를 성역으로 두시어, 그 안에서 타인의 피를 흘리게 하거나 사람을 부당히 다루거나 사냥이나 나무와 풀을 베는 행위를 금하신 것입니다.

선지자(하나님께서 그에게 자비와 평화를 베푸시길)께서 말씀하셨습니다 : “실로 하나님께서는 메카를 성역으로 두셨노라. 그러나 사람들은 메카를 성역에 걸맞게 대우하지 않더라. 하나님과 최후의 날을 믿는 자라면 그 곳에서 타인의 피를 흘리게 하거나 나무를 베는 행위가 허락되지 않노라.” (‘알-부카리’(no.104)와 ‘무슬림’(no.1354)이 수집한 하디쓰)

  1. 이 성원이 있는 메카는 하나님과 그분의 사도(하나님께서 그에게 자비와 평화를 베푸시길)에게 있어 가장 사랑스러운 도시입니다.

한 교우(싸하바)가 전하길 : 저는 탈 것 위에서 하즈와라(메카 내의 지역 이름)에 서 계신 하나님의 사도를 보았습니다. 그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고 계셨습니다 : “하나님께 맹세코! 하나님 보시기에 진실로 너(메카)는 가장 훌륭한 땅이며 가장 사랑스러운 땅이라. 그들이 나를 추방하지만 않았더라면 나는 절대 떠나지 않았을 것이라.” (‘앗-티르미디’(no.3925)와 <알-쿠브라>의 ‘안-나사이’(no.4252)가 수집한 하디쓰)

  1. 하나님께서 능력이 허락되는 자에게 이 성원의 카으바로 성지순례를 떠날 것을 명령하셨습니다.

이브라힘(아브라함)(그에게 평화가 깃들기를)께서는 사람들에게 성지순례를 실시하라 외쳤고, 이에 사람들은 전세계 모든 곳에서 무리를 지어 왔습니다. 하나님의 선지자들(그들 모두에게 평화가 깃들기를) 역시 카으바로 성지순례를 하셨습니다. 이브라힘과 관련하여 하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 “(오, 이브라힘아!) 사람들에게 성지순례를 선포하라. 그들이 걸어서 그리고 멀고 깊은 산길에서 온 수척한 낙타를 타고서 그대에게 올 것이라” (꾸란 제 22장 27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