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배시의 집중

예배시의 집중

종복이 그의 주님과 가장 가까운 때는 그가 부복(수주드)을 할 때입니다. .

예배시의 집중(쿠슈으)는 예배의 실체이자 정수로서 쿠슈으는 예배를 통해 하나님 앞에 섰을 때 우리 마음의 집중을 의미하며, 겸허함과 낮춤으로써 예배시의 꾸란 구절(아야)과 기도(두아)와 디크르(하나님을 기억하게 하는 문장)를 음미하는 것입니다.

쿠슈으는 가장 훌륭한 경배 행위이자 가장 아름다운 복종 행위입니다. 그렇기에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성서에서 믿는 자의 속성으로서 쿠슈으를 언급하신 것입니다. “실로 믿는 자들은 성공하였도다. 그들은 예배를 드리면서 집중하는 자들이라.”(꾸란 제 23장 1~2절)

예배를 드리면서 집중하는 자는 경배행위와 믿음(이만)의 달콤함을 맛봅니다. 따라서 선지자r께서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 “나에게 있어 예배는 즐거움(꾸르라툴 아인)이라.” (‘안-나사이’가 수집한 하디쓰, no.3940) ‘꾸르라툴 아인’은 즐거움과 기쁨, 포근함와 달콤함을 뜻합니다.

예배시의 집중(쿠슈으)을 도와주는 것들 :

예배시의 쿠슈으를 도와주는 것들은 많으나 그 중 일부를 소개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

  1. 예배를 위해 정성껏 준비하기 :

남성의 경우 이른 시간에 성원에 가서 의무 예배 전의 자발 예배를 드리고, 좋은 옷을 입고, 걸어갈 때 서두르지 않고 침착하게 걸어갑니다.

  1. 집중에 방해가 될 수 있는 요소 멀리하기 :

예배 드릴 곳에 현란한 그림이 있다거나 시끄러운 소리가 들릴 때는 예배를 피합니다. 화장실에 가고 싶을 때나 배가 고프거나 눈 앞의 먹거리와 마실 거리에 마음이 가 있을 때도 예배를 피합니다. 이 모든 것은 예배자의 생각을 맑게 하고 잠시 후 있을, 위대한 명령의 실천이자 우리 주님과의 대화 시간인 예배에만 마음을 집중하기 위함입니다.

  1. 예배에서의 평온함 :

선지자r께서는 그의 루쿠으(반절)과 수주드(부복)에서 평온히 머무르시어 모든 뼈마디가 제자리를 찾도록 하셨습니다. 그리고 예배를 제대로 드리지 못한 자에게 예배의 모든 동작에서 평온함을 갖출 것을 명령하셨고, 까마귀가 부리로 쪼아대듯이 서둘러 예배드리는 것을 금지하셨습니다.

선지자r께서 말씀하셨습니다 : “가장 나쁜 도둑질은 자신의 예배를 훔치는 자라” 이에 사람들이 말했습니다. “오, 하나님의 사도시여! 어떻게 예배를 훔칠 수 있습니까?” 그가 말했습니다. “예배시의 루쿠으와 수주드를 제대로 하지 않는 것이라.”(‘아흐마드’가 수집한 하디쓰, no.22642)

예배시 평온히 동작을 실시하지 않는 자에게 쿠슈으(집중)란 있을 수 없습니다. 왜냐하면 서두르면 쿠슈으가 사라지고, 까마귀가 쪼아대는 듯한 예배에는 보상이 없기 때문입니다.

  1. 우리가 앞에 서게 될 하나님의 위엄을 떠올리기 :

창조주의 위엄함과 장엄함, 우리 자신의 나약함과 보잘것없음을 떠올리고, 부활의 날 우리는 우리의 주님 앞에 서서 그분께 간절히 요청하게 될 것임을 떠올립니다. 또한 내세에서 믿는 자를 위해 준비해주신 하나님의 보상과 불신자에게 마련하신 그분의 벌을 떠올리고 내세에서 우리는 하나님 앞에 서게 될 것이라는 것을 떠올립니다.

예배시 이 모든 것을 떠올린다면 우리는, 하나님께서 당신의 성서에서 묘사하신 자들과 같이 될 것입니다. 그들은 주님과의 만남을 확신하는 자들입니다. “그리고 실로 그것(예배)은 커다란 것이라. 그러나 자신을 낮추는 자들에게는 예외라. 그들은 그들의 주님을 만나뵐 것임을 그리고 그들이 그분께 돌아갈 것임을 확신하는 자들이라.”( 꾸란 제 2장 45~46절)

따라서, 찬미받으실 하나님께서 우리를 들어주시고 우리에게 주시고 대답해주실 것이라는 사실을 떠올리면 떠올릴수록 우리의 쿠슈으(집중)는 증가할 것입니다.

  1. 예배시 읽는 있는 꾸란 구절(아야)과 암기문의 뜻을 숙고하고 예배 동작과 언제나 소통하는 것 :

꾸란이 계시된 이유는 우리가 꾸란을 숙고하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내가 그대에게 내린 축복의 성서. 그들이 그것의 징표들을 숙고하고 이성을 지닌 자들이 깊이 생각하기 위함이라” (꾸란 제 38장 29절) 이러한 숙고는 우리가 읽고 있는 꾸란 구절과 암기문과 기도의 의미를 잘 알 때만 가능하며, 이를 통해 우리는 우리의 상태와 현 상황에 대해 숙고할 수 있으며 또한 해당 꾸란 구절과 디크르(하나님을 기억하게 하는 문장)에 대해 숙고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를 통해 예배시의 쿠슈으(집중)와 겸허함을 얻을 수 있으며, 어쩔 때는 우리의 눈이 눈물로 가득차게 될지도 모를 일입니다. 꾸란 구절을 읽을 때 아무런 감정도 느끼지 못한다면 그것은 마치 듣지도 보지도 못하는 자와 다를 바 없습니다. 지고하신 하나님께서 진실되게 믿는 자들을 묘사하시면서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그들 주님의 징표들이 언급되었을 때 그것에 대해 귀머거리나 장님처럼 대하지 않더라. ”(꾸란 제 25장 73절)